> 관광·라이프
‘2023 여수마칭페스티벌’··기대와 설렘관악의 향연 ‘여수, 바다 그리고 환희’
김형규 기자  |  105khk@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3.09.19  17:15:0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마칭을 주제로 한 국내 유일의 음악 축제인 ‘2023 여수마칭페스티벌’이 오는 10월 6일·7일 이틀간 이순신광장 일원에서 열린다.

 ‘여수, 바다 그리고 환희’란 주제로 펼쳐지는 ‘2023 여수마칭페스티벌’은 여수밤바다를 배경으로 음악의 향연을 시민·관광객들이 함께 향유하는 시민 참여형 음악제로 펼쳐진다.

 국내외 정상급 마칭·관악단 19개 팀 942명의 연주자들이 참가해 거리퍼레이드와 마칭쇼, 관악제 등 생동감 있는 공연을 펼치며 낭만 가득한 여수의 가을을 선사한다.

 참가팀은 태국 밴자마텝우팃 마칭밴드와 국내 최고의 마칭팀인 염광고 마칭밴드, 지역의 방위를 담당하는 31사단 군악대, 여수마칭페스티벌 탄생의 주역 여수공고 관악팀, 여수학생오케스트라, 지역 문화예술의 큰 축인 여수시립합창단과 국악단 등이 함께한다.

 개막식은 6일 저녁 7시 30분 이순신광장에서 여수의 아름다운 섬 365개를 상징하는 365명의 시민이 참여하는 오케스트라단의 개막 퍼포먼스로 더욱 뜻 깊게 마련된다.

 또 6일 오후 1시 여수시청 광장에서 ‘찾아가는 마칭’을 개최하고 행사기간 ‘지역상권 살리기 프리마켓’ 등의 다채로운 프로그램도 준비된다.

 시 관계자는 “마칭페스티벌은 그간 관광객들에게 수준 높은 공연을 선보이면서 여수대표 문화콘텐츠로서 문화도시 여수의 위상을 더욱 높여주었다”며 “많은 시민들이 참여해 힐링과 감동의 시간을 갖길 바란다”고 말했다.

 마칭페스티벌은 지난 1998년 3려 통합을 기념해 여수관악제로 출범해 여수세계박람회를 앞두고 2010년 여수마칭페스티벌로 확대됐다. 25년간 연주자 2만5천여 명이 참가해 여수시가 세계적인 문화예술도시로 거듭나는 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 /김형규 기자

   
▲ ‘여수마칭페스티벌’이 10월 6일부터 이틀간 이순신광장 일원에서 열린다.

[관련기사]

김형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라남도 여수시 학동 북2길 12 502호 | 대표전화 (061) 684-6300
등록번호 : 전남아00254 | 등록연월일 : 2014.8.19 | 편집위원장 : 김재철 | 발행ㆍ편집국장 : 김형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규
Copyright © 2023 뉴스와이드. All rights reserved. webmaster@newswide.kr